홈으로이동
로그인 회원가입 즐겨찾기추가
  
2019.10.14 (월요일)
속보 | 정치/경제 | 사회 | 교육/문화 | 청주 | 충주/제천/단양 | 증평/괴산 | 진천/음성 | 세종 | 보은/옥천/영동 | 핫이슈 | 
  전체기사
  사회
  괴산지역
  증평지역
토론장
증평/괴산 포토
뉴스홈 > 증평/괴산 > 괴산지역 기사목록  
괴산고추축제 방문객 22만여명…건고추 8억8000만원 판매
'황금고추를 찾아라' 3000여명 참가 '인산인해'
[중부광역신문  2019-09-01 오후 8:28:00 ]
'2019 충북 괴산고추축제'가 지난 1일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괴산군에 따르면 올해 축제는 '오만가지 상상 오색고추 축제'를 주제로 지난달 29일부터 나흘간 괴산군청 앞 광장 일원에서 펼쳐졌다.

축제장을 찾은 누적 방문객은 22만여 명으로 지난해 17만2000여 명보다 4만8000여 명 늘었다.

상인들이 나흘 동안 판매한 건고추는 3만8400㎏으로 작년 판매량(3만5340㎏)을 넘어섰다. 올해는 고추풍년으로 가격이 떨어져 판매 수익은 작년(11억5000여만원)보다 떨어진 8억8000여만원을 기록했다.  
  
축제 첫날부터 괴산청결고추를 구매하려고 전국에서 수만 명의 방문객이 축제장을 찾아 명품 농·특산물 축제의 명성을 입증했다. 

세계 50개국 100여 종의 고추를 볼 수 있는 세계고추전시회, 꽃가마·꽃상여 행렬 재현 행사, 민속예술 경연대회는 방문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선사했다.

축제의 묘미 '황금고추를 찾아라'는 5차례에 걸쳐 방문객 3000명이 참가했다. 280점의 다양한 경품을 찾으려고 전국 각지에서 몰려든 참가자들로 축제장은 인산인해를 이뤘다.  

'속풀이 고추난타'는 축제를 대표하는 킬러 콘텐츠로 좋은 반응을 얻었다. 

지역주민, 학생, 단체 회원, 관람객 등 16개 팀(2500여명)이 참여한 '고추거리 퍼레이드'는 축제 분위기를 한껏 끌어올렸다.   

이차영 괴산군수는 "값싸고 품질 좋은 괴산청결고추를 구매하려는 전국 소비자의 발길이 이어지면서 축제가 성황리에 막을 내릴 수 있었다"며 "세계 유기농업을 선도하는 괴산군을 전국에 알리고, 농·특산물 판로 확대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신동운 괴산군의회 의장, 필승코리아 펀드 가입
  괴산군 주민사업체 5곳, 문체부 '관광두레' 공모 선정
 괴산지역 기사목록 보기
 
 뉴스 홈으로   맨위로
| 가장 많이 본 뉴스
 어머니 친구에 자위행위 영상 ..
 공무원과 이장들의 ‘1박2일’
 음성 태생국가산업단지 실현 ..
 인삼영농조합 저온저장고 준공
 송산 임대주택단지 추진 설명..
 색깔있는 주말농장에서 색다른..
 ‘아이돌보기 서비스’ 호응
 ‘무용지물’ 소화기… 불나면..
 미선나무 꽃 향기에 취해보세..
 "내일을 희망으로"
 
| 감동뉴스
 충청북도, 전국기능경기대회 ..
 충북도립대, 국비 68억원 확보..
 청주대, 국내 의료기기 산업 ..
 충북도 2019 하반기 도시재생 ..
 이후삼 "제천·단양 생활SOC, ..
 청원생명축제 개막, 농특산물 ..
 영동군, 2020년 주요사업 청사..
 청주시, 지역 첫 문학관 '신동..
 충주시 ‘책임과 의무를 다하..
 육군 7탄약창 장병, 청주동부..
 
| 깜짝뉴스
 충북 주요 현안 운명 예타·연..
 철도파업, 시멘트 운송량 30% ..
 한국당 충북도당 "민주당 세종..
 (종합)"형평성" vs "사기 저하..
 신창현 의원, "발암물질 전국 ..
 천안·아산 근로자 건강관리 '..
 충북, 방사광가속기 서두른다..
 태양광 인·허가 개입 금품수..
 충북 자사고·외고·국제고 지..
 청주시 무능력 행정…“청주광..
 
뉴스기사 바로가기
속보  | 정치/경제  | 사회  | 교육/문화  | 청주  | 충주/제천/단양  | 증평/괴산  | 진천/음성  | 보은/옥천/영동  | 세종  | 핫이슈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독자투고 | 기사제보
· 회사명 : 중부광역신문 | · 대표자 : 성범모 | · 사업자번호 : 303-81-53536
· 본사 : 충북 청주시 상당구 꽃산서로 8번길 94 TEL : 043-221-3314,3317 FAX : 043-221-3319
Copyright 2009 중부광역신문 All rights reserved.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중부광역신문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