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장 보행전용교, 행복도시 금강보행교 착공

행복도시 랜드마크 교량, 2021년 완공 예정

[중부광역신문  2018-07-27 오후 1:09:00]
이미지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청장 이원재)과 한국토지주택공사 세종특별본부(본부장 조성순)는 27일 금강수변공원에서 행복도시 금강보행교 착공식을 개최했다.  

 금강보행교는 금강 북측의 중앙녹지공간과 남측의 3생활권 수변공원을 연결하는 폭 12~30m, 연장 1650m 규모의 보행 전용 교량이다.

 총 사업비 1053억원을 투입하여 국내 최초로 주경간장 110m의 복층 일면 강관트러스교로 건설되며 독창적인 교량디자인으로 도시미관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상하층이 완전 분리된 입체동선으로 보행자와 자전거 간 사고 발생을 구조적으로 방지하고, 경사로 및 엘리베이터 등을 곳곳에 설치하여 편리하고 안전한 무장애 보행 동선을 계획하였다. 

 금강보행교 세부 특징으로는 '환상의 시간여행'이라는 설계 개념으로 교량상부(폭 12m)는 보행편의를 위한 휴게 및 편의시설과 다양한 이벤트, 놀이․체험시설이 가득한 녹지․보행공간으로 조성한다. 
 
또 교량하부(폭 7m)에는 쾌적한 자전거 전용도로를 설치하여 보행자 안전을 보장하고 자전거 이용자들에게도 편의를 제공할 예정이다. 

 아울러 세종시청 측 접속교 하부에는 물놀이시설을 설치하고 상부에는 광장과 스탠드를 조성하여 시민들에게 즐거움과 휴식을 제공하게 된다.

 또 중앙공원 측 접속교 하부에 운동시설을 설치하고 상부에는 아치형 전망대를 조성하여 시민들이 등반(클라이밍) 체험뿐만 아니라 중앙공원 및 금강을 한눈에 조망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2021년 말에 금강보행교가 완공되면 금강 북측의 중앙공원 및 호수공원, 국립수목원 등과 금강 남측의 수변공원이 서로 연결되어, 행복도시의 대표적인 관광명소로 자리매김 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원재 행복청장은 "금강보행교가 행복도시 3생활권과 중앙공원을 연결하는 동시에 시민들이 여가·문화생활을 즐길 수 있는 독창적이고 매력적인 경관을 가진 대표(랜드마크) 교량으로 건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금강보행교는 2015년 11월 기본계획 용역에 착수하여 2016년 4월 교량의 위치 및 형식, 형태 등에 대한 기본계획을 마련하였다. 

 또 2017년 11월 실시설계적격자로 롯데건설 컨소시엄을 선정하고 총괄자문과 실시설계 적격심의 등을 거쳐 지난 6월 말 실시설계를 완료했다.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 프린트
  • 메일
  • 주소복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