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남부권 초미세먼지 주의보 발령…중부권 유지 중

[중부광역신문  2018-11-07 오전 9:16:00]
이미지

충북도보건환경연구원은 7일 오후 1시를 기해 보은과 옥천, 영동지역으로 초미세먼지(PM-2.5) 주의보를 확대 발령했다.

청주와 증평, 진천, 괴산, 음성 등 도내 중부권역은 전날 오전 11시부터 초미세먼지 주의보가 유지되고 있다. 

초미세먼지 주의보는 시간당 평균농도 90㎍/㎥가 2시간 이상 지속될 것으로 예상될 때 발령된다.   

오후 1시 현재 도내 남부권역 초미세먼지 농도는 옥천 88㎍/㎥, 영동 62㎍/㎥ 등 주의보 기준에 근접한 상태다.  

지난 주말부터 기승을 부리고 있는 미세먼지는 8일과 9일 사이 50~60㎜ 비가 내리면서 해소될 전망이다 

충북보건환경연구원 관계자는 "초미세먼지 해제 발령이 있을 때까지 노약자와 어린이, 호흡기 및 심혈관 질환자는 외출을 자제해달라"고 당부했다.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 프린트
  • 메일
  • 주소복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