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문화재, 독립운동가 생애 ‘한눈에’…청주학 총서 2종 발간

‘청주의 문화재 다시보기 –청원구편-’, 50종 문화재 알기 쉽게 정리
‘청주의 독립지사’, 74명 청주 출신 독립지사 활약상 등 집중 조명

[중부광역신문  2018-12-06 오전 10:28:00]
이미지

청주시와 청주대학교 청주학연구원(원장 박호표)이 공동으로 청원구 지역 문화재 정보와 청주 출신 혹은 청주지역에서 활동한 독립운동가 74명의 생애를 담은 2종의 청주학 총서를 발간했다.

그동안 청주학 총서는 2016년 제1역주 청주지리지를 시작으로 2017년 제2역주 조선환여승람을 발간한 바 있고 이번에 제3권으로 청주의 문화재 다시보기 청원구편-’, 4청주의 독립지사를 발간했다.

청주의 문화재 다시보기 청원구편-’은 청원구 지역 청주 문화재를 직접 탐방해 얻은 자료들을 담았으며, 삼국시대 흙으로 만든 정북동 토성을 포함해 예로부터 결백하고 온건한 청주 사람의 성품을 대변하는 최유경 효자비 등 50종의 문화재를 알기 쉽게 정리했다.

특히 청주의 독립지사31운동 100주년을 앞둔 기념 일환으로 발간됐으며, 35년 일제강점기라는 고난의 역사 속에서 자신의 목숨을 바쳐 불꽃처럼 살다 간 청주출신 독립운동가들의 활약상을 담았다.

,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에 큰 힘을 다한 단재 신채호 선생을 포함해 평소 잘 알려지지 않은 구한말 의병들과 31운동 참여자들, 학생 신분으로 독립운동에 뛰어들었던 74명의 청주의 독립지사를 집중 조명했다.

한편 청주시는 청주의 사회, 문화, 경제 등 분야별 현황 등을 연구해 청주 고유의 지역 브랜드를 확립하고 시민들에게 청주의 자부심과 공동체 의식을 함양하기 위해 2016년부터 청주대학교 청주학연구원과 함께청주학 진흥사업을 펼치고 있다. /성기욱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 프린트
  • 메일
  • 주소복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