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서 원생 수차례 학대한 어린이집 보육교사 2명 송치

[중부광역신문  2018-12-06 오후 5:26:00]
이미지

 청주청원경찰서는 6일 원생을 상습 학대한 혐의(아동복지법 위반)로 불구속 입건한 청주시 청원구 한 종교시설 어린이집 20대 여성 보육교사 2명을 기소의견으로 송치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지난 4~5월 5세 원생을 CCTV 사각지대에 세워놓은 채 수업에 참여시키지 않거나 간식을 뺏어먹는 등 10여 차례에 걸쳐 정서적으로 학대한 혐의를 받고 있다.

2000년 개원한 이 어린이집은 22명의 보육교사가 장애아동을 포함, 183명의 원생을 돌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아동학대 의혹을 받고 있는 보육교사 2명은 사건이 불거진 뒤 사직했다. 

관할 구청은 검찰 수사 결과에 따라 행정처분 여부를 결정할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 프린트
  • 메일
  • 주소복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