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군 올해 도로망 확충 240억 원 투입

[중부광역신문  2019-02-11 오전 9:24:00]
이미지

 보은군은 올해 주민 교통편의와 정주여건 개선을 위해 240억여 원을 들여 도로망을 확충한다고 11일 밝혔다.
  
군도·농어촌도로 6개 노선 총 10㎞ 개설을 목표로 38억5000만 원을 투입하고, 도시계획도로 6개 노선 1.59㎞ 개설에 26억5000만 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군도 개설사업 중 삼가~만수 간(1.7㎞)은 현재 86.7% 공정률을 보여 올 하반기 준공할 계획이다.  
  
갈티~세촌 간(1.5㎞), 북암~신정 간(1.2㎞)는 2020년 완공을 목표로 공사를 한창 진행 중이다.  
  
농어촌도로는 강신~종곡 간(2.4㎞) 도로는 올 하반기에 완공할 예정이며, 동정~차정 간(1.0㎞)는 내년 중 완공을 목표로 진행한다.  
  
군은 도시계획도로 6개 노선도 확장 포장해 차량과 보행자가 원활히 통행하도록 할 예정이다. 28억5000여만 원을 투입해 스포츠파크 진입도로 확장 공사도 추진한다.
  
안문규 보은군 안전건설과장은 “각종 도로사업과 군도·농어촌도로 정비사업이 완료되면 주민 생활환경 개선과 지역 간 균형발전에 이바지할 것”이라며 “사업이 계획대로 추진되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대전지방국토관리청에서 시행하는 남일~보은 간 국도시설개량사업 2공구(수한면 후평리~회인면 눌곡리 구간)도 143억여 원의 사업비를 확보해 본격적으로 추진된다.
  
1공구 회인면 눌곡리~남일면 두산삼거리 구간은 올해 10억 원의 사업비로 실시설계를 추진한다.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 프린트
  • 메일
  • 주소복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