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국원초교, VR스포츠실 본격 운영

미세먼지 걱정 NO, 체육활동 OK

[중부광역신문  2019-03-21 오후 5:28:00]
이미지

충주국원초등학교가 가상현실(VR) 스포츠실을 마련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이번 VR 스포츠실은 충주시가 가상현실(VR) 스포츠실 보급 사업을 지원해 마련됐다.

21일 시에 따르면 스포츠실보급 사업은 국민체육진흥기금과 시가 각각 3600만원씩 총 사업비 7200만원을 지원해 추진한 사업이다.

VR스포츠실은 눈·비가 오거나 미세먼지가 많은 날에도 초등학생들이 실내에서 가상현실 기술과 특수센서 기술이 적용된 스크린을 보며 운동을 할 수 있는 공간이다.

이는 실내에 설치된 화면과 움직임을 인식하는 전방위 카메라를 통해 학생들이 화면 위의 목표를 공으로 맞추거나 화면 속의 신체 동작을 따라하는 등 다양한 체육활동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있다.

또한, 실내 스포츠 활동이 가능한 체육교구도 준비돼 있어 학생들이 가상현실스포츠교실에서도 야구, 농구, 볼링, 축구 등 다양한 활동이 가능하다.

VR스포츠실은 부상이나 미세먼지 등 위험 요소가 적은 안전한 공간에서 체육 활동을 즐길 수 있는 장점이 있어 학부모와 교직원과 학생들의 많은 호응을 얻고 있다.

민경창 체육진흥과장은 운동량이 부족한 학생들의 체력 향상은 물론 인성 함양에도 상당한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학생들이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학교체육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이동규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 프린트
  • 메일
  • 주소복사하기
  • 다음기사글이 없습니다.
  • 이전기사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