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의회, 대중교통체계 혁신 정책토론회 열어

[중부광역신문  2019-07-12 오후 5:08:00]
이미지

충남 천안시의회(의장 인치견) 의원들로 구성된 '대중교통체계 혁신을 위한 연구모임'은 11일 지역 내 대중교통 운영체계 개선방안을 위한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번 정책토론회는 빅데이터를 활용한 대중교통 운영체계 개선방안을 위해 천안시의 대중교통 체계 현황을 진단하고, 시의회 차원의 제도적 보완과제 모색을 위해 마련됐다.

충남연구원 최돈정 수석연구원은 '빅데이터를 활용한 대중교통 운영체계 개선방안을 위한 제안' 주제발표를 통해 "교통카드, 디지털 운행기록계(DTG), 유동인구 등의 빅데이터를 활용해 지역 대중교통체계의 문제점을 정확히 파악하고, 이를 바탕으로 대중교통 서비스를 개발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천안지역 시내버스 운수 사업자대표와 시내버스 노조위원장, 천안시 관계자 등이 토론자로 참석해 대중교통에 필요한 의견들을 발표했다.

권오중 시의원은  "이번 대중교통체계 혁신을 위한 토론회가 공공부문 노력의 확대로 이어지고, 천안시의회 차원의 제도적 방안을 마련하는 데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천안시의회 '대중교통체계 혁신을 위한 연구모임'은 정병인 의원, 권오중 의원, 김길자 의원, 김행금 의원 등으로 구성됐다.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 프린트
  • 메일
  • 주소복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