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은누리 발견한 박상진 원사 표창…달관이는 간식 제공

[중부광역신문  2019-08-07 오전 10:02:00]
이미지

충북지방경찰청은 7일 실종된 지 10일 만에 무사히 구조한 조은누리(14)양 수색과 발견에 공을 세운 육군 32사단 기동대대 소속 박상진 원사(진)에게 경찰청장 표창을 수여했다고 밝혔다.

또 수색견 달관이에게는 상품으로 15만 원 상당의 간식을 제공했다.

이 자리에서 노승일 충북지방경찰청장은 "장기간에 걸친 실종자 수색에 참여해준 군 협조에 대해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충북경찰은 군과의 긴밀한 협조체제를 유지해 도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지적장애 2급인 조양은 지난 7월23일 오전 10시40분께 충북 청주의 한 야산에서 실종돼 열흘 만에 극적으로 구조됐다. 

조양은 무심천 발원지에서 920m가량 떨어진 야산에서 수색견 달관이와 박 원사에 의해 발견돼 구조됐다.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 프린트
  • 메일
  • 주소복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