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반려동물 유기방지 캠페인 '놓지 마세요'

여름 휴가철 급증하는 반려동물 유기방지를 위해 마련

[중부광역신문  2019-08-08 오후 5:42:00]
이미지

충주시가 성숙한 반려동물 문화 조성을 위한 다양한 시책 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시는 8일 건국대학교LINC+(링크플러스)와 공동으로 8일 시청 민원동 앞에서 ‘놓지...마세요’란 주제로 반려동물 유기 방지 캠페인을 벌였다.

이날 행사는 여름휴가철 유기동물이 급증하면서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를 위해 마련됐으며, (사)한국유기동물복지협회와 한국동물보호협회, 농림부 관계자, 지역 내 반려동물동호회 등이 참여해 반려동물 유기 방지를 위한 홍보 캠페인을 벌였다.

참여자들은 현장에서 ‘놓지.. 마세요’라고 적힌 피켓과 현수막을 내걸고 시민들을 대상으로 반려동물을 기르기 전 심사숙고 해 결정할 수 있도록 사회적 분위기를 조성했다.

더불어 캠페인 로고가 새겨진 차량용 스티커와 핸드폰용 스티커를 배부해 시민들로부터 큰 관심을 끌었다.

이날 캠페인에 사용된 표어 ‘놓지.. 마세요’는 같이 생활하고 있는 반려동물을 여타 이유로 무책임하게 놓지 말아달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캠페인 표어 및 로고디자인, 스티커 제작은 건국대LINC+사업단에서 운영되는 ALL-Set 기업지원프로그램을 지원받아 ‘강씨네 사진관(대표:강유리)’에서 맡아 제작됐으며, 향후 SNS상 챌린지 캠페인도 추진할 계획이다.

이정남 바이오산업과장은 “충주시가 반려동물과 반려인, 일반시민이 평화롭게 공존할 수 있는 도시가 될 수 있도록, 향후 각종 캠페인 및 교육프로그램, 문화행사 등을 추진할 예정”이라며 “충주반려동물보호센터(중앙탑면 일곱실길 70)에서 입양을 기다리고 있는 유기동물에도 많은 관심을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입양이 가능한 동물은 동물보호관리시스템(www.animal.go.kr/) 및 앱을 통해 확인이 가능하며, 인터넷 네이버 검색창에 ‘충주 유기동물’로 검색해 확인할 수 있다.

노영희 건국대학교LINC+사업단장은 “반려동물 1000만 시대를 맞아 반려동물에 대한 인식 제고가 필요하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에 보탬이 될 수 있는 ALL-Set 기업지원프로그램을 적극 발굴하여 내실 있게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충주시는 지난 7일 충주휴게소(양평방면)에서 한국도로공사충북본부와 ‘반려동물 보호 및 지원’을 위한 협약을 체결하고 휴게소에 반려동물 입양지원센터를 설치 운영하는 등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정착에 힘쓰고 있다. /이동규 기자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 프린트
  • 메일
  • 주소복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