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신한은행과 함께 ‘하늘작’ 충주복숭아 상생마케팅

전국 롯데마트 116개 매장에서 10만 박스 한정 판매

[중부광역신문  2019-08-08 오후 5:42:00]
이미지

충주시가 신한은행과 함께 ‘하늘작’ 충주복숭아의 우수한 맛과 품질을 널리 알리기 위해 전국 롯데마트 116개 매장을 대상으로 판촉행사에 나섰다.

시는 8일 롯데마트 서울역점에서 후원금 전달식을 갖고 소비자에게 홍보용 복숭아를 나눠주며 농산물 상생마케팅 행사를 펼쳤다. 

이날 행사는 기업의 사회공헌과 광고를 연계해 농산물 가격안정과 소비촉진을 위해 마련됐으며, 시에서 3천5백만원, 신한은행에서 1천5백만원을 후원했다.

행사에는 김익준 충주시 농업정책국장, 김기호 신한은행기관그룹본부장, 김해규 신한은행충주금융센터지점장, 이진희 신한은행충주시청출장소장, 박철선 충주원예농협조합장, 이철호 충주조공법인대표이사 및 롯데마트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하늘작 복숭아는 롯데마트 전국 매장에서 10만 박스(약 3억7500만원) 한정판매되며, 시중가보다 저렴한 8천원(1박스/1.8kg)에 선보여 소비자로부터 인기를 끌고 있다.

시는 이날 상생 판촉행사를 통해 농업인들은 직접 키운 농산물을 제값에 팔고, 소비자는 싼값에 농산물을 구입하는 상생의 장이 만들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충주시 이창희 농정과장은 “상생마케팅 행사에 후원을 해주신 신한은행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지역농산물 판로확대와 지역농업인들의 소득증대를 위한 다양한 정책 발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하늘작 충주복숭아는 맛과 품질을 인정받아 올해 4월 열린 2019 국가브랜드대상에서 농식품브랜드분야 대상을 받으며 브랜드 가치를 높이고 있다. /이동규 기자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 프린트
  • 메일
  • 주소복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