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농협·건설협회,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지원

농협, 6000만 원 상당 편의 물품 지원
건설협회, 2000만 원 상당 기념품 후원

[중부광역신문  2019-08-13 오후 6:10:00]
이미지

 NH농협 충북지역본부(본부장 김태종)와 대한건설협회 충북도회(회장 윤현우)가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에 힘을 보탠다.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조직위원회(위원장 이시종 충북지사)는 13일 NH농협 충북지역본부와 후원 협약을 했다.
 
충북농협은 대회 기간 경기장을 찾은 관람객에게 나눠 줄 6000만 원 상당의 생수·음료수·빵·초코바·일회용 우의 등 편의 물품 1만6000세트를 지원한다.  
  
조직위는 협찬사 명칭을 표상물과 경기장 내 광고물에 명기할 예정이다.
  
김태종 충북지역본부장은 “세계무예마스터십은 세계 속 충북의 위상을 한 단계 도약시킬 수 있는 절호의 기회”라며 “충북의 5000여 농협 임직원 모두가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생각”이라고 했다.  
  
이시종 조직위원장은 “도농 교류와 농촌 경제 활성화의 중심에 서 있는 대한민국 대표 금융기업인 NH충북농협의 지원으로 관람객에게 편의 물품을 지원할 수 있게 됐다”라며 “무예마스터십을 반드시 성공적인 대회로 만들겠다”라고 했다.
  
대한건설협회 충청북도회도 이날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에 2000만 원 상당의 대회 기념품을 후원했다.  
  
이시종 조직위원장은 “지역 건설 산업의 건전한 육성발전을 선도하는 대한건설협회 충청북도회의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지원에 감사드린다”라며 “이러한 도움이 헛되지 않도록 온 힘을 다해 성공적인 대회를 만들겠다”고 했다.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은 오는 30일 개회식을 시작으로 9월 6일까지 충북 충주에서 100개국 4000여 명의 선수와 임원이 참가한 가운데 열린다.
  
국제경기연맹총연합회(GAISF), 문화체육관광부, 외교부, 대한체육회 등이 후원하는 세계 유일의 국제종합무예경기대회다.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 프린트
  • 메일
  • 주소복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