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생활 SOC 상수도사업 목벌배수지 본격 추진

전망대 겸한 배수지 설치로 시민 휴식 공간 확보

[중부광역신문  2019-09-18 오전 4:52:00]
이미지

충주시는 상수도 공급 확대와 관광을 연계한 다목적용 목벌배수지 건설 공사를 올해 하반기부터 본격 추진한다고 밝혔다.

목벌배수지 공사는 안정적인 수돗물 공급 및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해 안림동 종댕이길 주차장에 총 사업비 45억원(전액 시비)을 연차적으로 투입해 오는 2020년 말까지 공사 준공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시는 착공에 앞서 지난달 26일 사업현장에서 충주시의회 산건위 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현장간담회를 실시하고, 사업 추진의 필요성 및 추진 절차 등을 설명했다.

또한 제2회 추경 예산 2억5천만원을 확보하고 올해 안에 도시계획변경 및 실시설계용역을 착수할 방침이다.

목벌배수지는 330㎡, 건축면적 90㎡, 지상 20m 규모의 배수지 전망대로 조성되며 주차대수 확보를 위해 1층은 필로티 구조, 2층은 물탱크(150톤) 2지가 설치된 밀폐형 구조, 3층은 수돗물 홍보관, 4층 이상은 전망대 및 스카이워크 등이 설치된다.

본 사업이 완료되면 단수 없이 용수공급이 가능함은 물론 배수지 개방에 따른 시민들의 부족한 휴식 공간 확보 및 충주시 경관과 어우러져 충주의 랜드마크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진수 상수도과장은 “시민 만족형 목벌 배수지는 맑은 물 공급과 관광 활성화라는 주제를 통합 일원화한 사업으로 디자인 공모, 경관심의 등 설계 과정부터 시민 의견을 충분히 반영하겠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에게 깨끗한 수돗물을 안정적이고 효율적으로 공급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동규 기자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 프린트
  • 메일
  • 주소복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