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화 만국회의 제5주년 기념행사, 수원 월드컵 경기장에서 화려하게 열려

(사)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HWPL) 주최...경기장 5만여 명 참석

[중부광역신문  2019-09-20 오전 9:26:00]
이미지

㈔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HWPL/대표 이만희)이 주최하는 ‘9.18 평화 만국회의 제5주년 기념식’이 18일 경기도 수원 월드컵경기장에서 평화 만국회의 기념식이 성황리에 펼쳐졌다.

HWPL 회원 및 관계자 등 5만여 명이 참석하여 경기장을 가득 메우며 평화를 함께 염원했다.

5회째를 맞은 이번 기념행사는 ‘전쟁금지 국제법안(DPCW) 10조 38항’이 가져올 변화와 그 결실을 표현하는 순서로 꾸며졌으며 세계적인 지지 및 동참을 유도하는 장으로 마련됐다.

18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9.18 평화 만국회의 제5주년 기념식’에서는 HWPL 평화예술단이 ‘평화의 판타지’라는 주제의 특별공연 첫 순서로 청도 차산농악을 선보이고 있다.

예술단은 평화의 씨가 뿌려지고 풍성한 결실을 거둬 하늘에 감사를 올리는 차산농악을 통해 평화 민심 대축제의 시작을 알렸다.

또한, 수원을 비롯하여 전국 각지 부산, 대구, 대전, 광주 등에서 동시에 행사가 진행됐다.

HWPL은 그간 지구촌 전역에서 시민사회의 서명 운동을 받아 현재까지 176개국 73만여명의 공식 서명을 확보했다.

또한, ㈔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는 ‘지구촌 전쟁종식 평화 선언문(DPCW)’ 10조 38항이 지구촌 전쟁종식과 세계평화를 위한 핵심키로 급부상했다.

사실 DPCW 10조 38항이 공표될 당시만 하더라도 전쟁종식과 세계평화가 가능하겠느냐는 사람들의 의구심도 있었다. 하지만 지난 2016년 DPCW가 공표된 이래 3년이 지난 지금, 항구적인 평화가 현실화할 수 있다는 기대감은 한층 커지고 있으며 유엔(UN)에 결의안으로 상정될 순간을 남겨두고 있다고 관계자는 전했다.

이번 평화 만국회의 제5주년 기념식에 많은 회원들이 참석하여 전쟁종식과 세계평화를 염원하고 앞으로 좋은 결실이 이어나갈 것을 모두가 함께하는 뜻 있는 시간이 됐다./이동규 기자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 프린트
  • 메일
  • 주소복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