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진천·괴산·음성, 충북 중부 4군 뭉친다···'공유도시'

공동 발전, 경쟁력 강화,
주민 삶의 질 개선 등 협약

[중부광역신문  2019-10-14 오후 7:38:00]
이미지

충북 중부 4군(증평·진천·괴산·음성군)이 '공유도시'로 뭉친다.

홍성열 증평군수, 송기섭 진천군수, 이차영 괴산군수, 조병옥 음성군수는 14일 지역 경쟁력 강화, 공동 발전을 위해 괴산군 칠성면 괴산자연드림파크에서 공유도시 추진 업무 협약식을 한다.

공유도시는 인접한 자치단체가 협력해 인프라를 공유하고, 지자체 간 역할과 기능을 분담해 지역에 필요한 인프라를 공동으로 건립·운영한다.

이날 협약을 맺는 중부 4군은 주민생활과 밀접하고, 당장 실천이 가능한 공유 사업을 먼저 추진하기로 합의할 예정이다. 

 공유도시 추진협의회를 꾸린 중부 4군은 그동안 2차례 회의를 열어 세부 사업을 논의했다. ▲중부 4군 인사교류 ▲친선 체육행사 개최 ▲중부 4군 단일 상품권 도입 ▲중부 4군 관광안내지도 공동제작 ▲평생교육네트워크 구축·운영 ▲군정 소식지 내 홍보 자료 공유 등이다.  

▲중부 4군 휴양림 시설 동일 혜택 ▲농기계 임대사업 공유 ▲중부권 농약 잔류 분석센터 공유는 실무부서 간 협의를 거쳐 시행 여부를 결정하기로 했다.

이 밖에 광역 소각·폐기물 시설 건립과 공유 등 협력 사업을 지속해서 발굴, 시행할 계획이다. 

중부 4군은 지난해 소방복합치유센터 공동유치에 성공해 자치단체 간 협력·협치의 모범 사례로 주목받았다. 

홍성열 증평군수는 "지방자치단체의 열악한 재정 여건과 인력으로는 급증한 행정수요를 감당하기 어려워 중부 4군 단체장들이 나서 공유도시를 선포했다"며 "지역 발전과 주민 삶의 질 개선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 프린트
  • 메일
  • 주소복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