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개국 해외 바이어 충주 중소기업 제품 수입 타진

[중부광역신문  2019-10-16 오후 4:48:00]
이미지

 충북 충주 중소기업들이 미국과 캐나다 등 12개국 바이어를 상대로 열띤 수출 판촉전을 펼쳤다.

16일 충주 더베이스호텔에서 열린 '2019 충주무역상담회'에는 충주 지역 중소기업 60개사 등 80개 제조업체가 참가했다.

미국, 홍콩, 캐나다, 말레이시아, 일본 등 12개국 해외 바이어와 국내 전문 무역업체 등 국내외 22개사의 바이어를 대상으로 각 회사의 제품을 홍보했다.
  
생활용품, 가공식품, 화장품, 주방용품, 농자재, 건축자재 등 다양한 제품 수출을 타진했다.  

충주시 이상록 경제기업과장은 "무역상담회에서 국내외 바이어와 수출의향서를 주고받은 지역 기업들의 수출이 꼭 성사되도록 시가 적극 지원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지난해 열린 충주무역상담회는 12개사 45개 상품(총 504만 달러) 수출 성과를 냈다.

이 무역상담회는 충주시가 주최하고 무역협회 충북지역본부가 주관하고 있다. 충주상공회의소와 충주세관비스니스센터가 후원한다.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 프린트
  • 메일
  • 주소복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