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1∼9월 주택거래↓, 전·월세 거래↑

[중부광역신문  2019-10-17 오후 5:45:00]

올해 1∼9월 충북 주택 매매는 줄고, 전·월세 거래는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1월부터 9월까지 충북의 주택 거래량(신고일 기준)은 총 1만5999건으로 지난해에 견줘 3.9%(623건) 줄었다.

9월 한 달 거래량(신고일 기준)은 1959건으로 전년 같은 기간(1459건)보다 34.3% 증가했고, 전월(2036건)보다 3.8% 줄었다.

이 기간 전·월세 거래량(확정일자 기준)은 총 3만1354건으로 지난해 보다 6.9%(2163건) 늘었다. 9월 거래량은 2940건으로 지난해(2719건)에 견줘 8.1% 늘었고, 전월(3381건) 보다 13.0% 줄었다. 

1∼9월 충북 주택 거래량(5년 평균)은 20.7% 줄었고, 전·월세 거래량은 20.7% 늘었다.

주택 거래량과 전·월세 실거래가 자료는 한국감정원 부동산통계시스템(www.r-one.co.kr, 부동산정보 앱),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 홈페이지(rt.molit.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 프린트
  • 메일
  • 주소복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