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서, '함께해유~ 착한운전' 교통캠페인 실시

‘차보다는 사람이 먼저’라는 인식 확산과 교통사고 피해 예방 위해

[중부광역신문  2019-12-04 오전 11:04:00]
이미지

충북 충주경찰서는 4일 오전 출근 시간에 부민삼거리 앞에서 교통 사고예방을 위한 함께해유~ 착한운전교통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날 캠페인에는 정재일 경찰서장과 구본극 충주교육장, 시청 안전총괄과, 녹색어머니연합회원 등 80여명이 참여했다.

함께해유~ 착한 운전캠페인은 최근 충주에서 교통사고 발생과 사망자가 증가함에 따라 차보다는 사람이 먼저라는 인식을 확산해 시민들의 교통사고 피해를 예방을 위해 마련됐다.

캠페인을 한 부민삼거리 일대는 재래시장 부근으로 무단횡단과 신호위반이 잦아 교통사고 위험이 높은 곳이기도 하다.

정재일 경찰서장은 착한 운전 문화를 확산해 충주 시민들이 교통사고 피해를 당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충주경찰서는 교통문화 개선을 위해 지난달 27일부터 함께해유 착한운전 실천의 날을 운영하며 교통경찰, 지구대파출소 합동으로 교통사고 취약지역 일대에서 교통법규 위반행위 계도 및 단속을 하고 있다./장천식 기자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 프린트
  • 메일
  • 주소복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