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에서 40대 여성 분신 시도, 3도 화상 입고 병원으로

[중부광역신문  2020-01-10 오후 2:44:00]
이미지

 충북 청주에서 40대 여성이 분신을 기도해 병원으로 옮겨졌다.

10일 청주청원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30분께 청주시 청원구의 상가 안에서 A(40)씨가 자신의 몸에 인화성 물질을 뿌리고 불을 붙였다.

이 과정에서 신체 일부에 3도 화상을 입어 병원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A씨가 신변을 비관해 분신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 프린트
  • 메일
  • 주소복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