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군, 올해 복지예산 723억원…서비스 질 향상 기대

지난해 631억원보다 14.6% 증가

[중부광역신문  2020-01-13 오전 11:55:00]
이미지

충북 보은군은 올해 복지예산으로 723억여원을 투자한다고 13일 밝혔다.

올해 복지예산은 723억6762만원으로 지난해 631억4012만원보다 14.6%(92억2749만원) 늘었다.

사업별로는 ▲출산장려·지역사회서비스 지원사업 25억원 ▲여성·보육사업 60억원 ▲노인복지사업 424억원 ▲아동·청소년사업 60억원 ▲장애인복지사업 55억원 ▲국민기초생활보장사업 75억원 ▲자활·통합사례관리사업 24억원이다.

이 가운데 만 65세 이상 저소득 어르신에게 지급하는 기초연금 지급 대상자는 지난해보다 100여 명이 늘어난 8817명이다. 이들에게는 281억원의 기초연금을 지원한다.

노인일자리·사회활동 지원사업에는 53억원을 들여 어르신 1625명에게 사회 참여 기회를 제공하고 활기찬 노후생활 보장기반을 조성한다.

노인 맞춤돌봄서비스에도 14억원을 투입해 어르신의 건강한 노후생활을 지원한다.

장애인복지 분야는 지난해보다 3억원이 늘었다. 

장애인연금·장애수당 지원 등에 16억원, 장애인 활동 지원에 11억원, 중증장애인 305명에게 1억원의 교통비를 지급한다. 

군은 올해 육아종합지원센터와 청소년수련관 건립에 각각 8000만원과 21억원의 예산을 확보해 대지 취득과 설계용역 등 행정절차를 진행한다.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 프린트
  • 메일
  • 주소복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