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군, 도시재생사업 추진 순항···올해부터 본격 사업 추진

군-도시재생 지원센터-주민 모두 협력·소통하며 원도심 활성화 노력

[중부광역신문  2020-01-14 오후 10:37:00]
이미지

충북 음성군이 지역주민과 도시재생 지원센터와 협력·소통하며 원도심 활성화를 위한 도시재생사업에 속도를 내고 있다.

15일 음성군에 따르면 현 정부는 주거복지 및 삶의 질 향상, 도시 활력 회복, 일자리 창출, 공동체 회복 및 사회통합을 위해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국정과제로 선정, 올해 사업 3년 차를 맞아 전국 총 269(201768, 2018992019102곳 선정)에서 도시재생사업을 완료·추진 중이다.

음성군은 정부 정책에 발맞춰 원도심 활성화를 위한 도시재생사업을 신청해 201810월 음성읍 역말(주거지지원형), 20194월에는 음성읍 시장통(일반근린형) 사업이, 20195월에는 비도시지역인 생극면 신양리에 소규모 재생사업이 선정됐다.

이에 따라 군은 매월 첫째 주 음성군 지역재생협의체, 사업지역별 주민협의체와 정례회의를 열어 도시재생에 대한 아이디어 논의와 의견을 청취하고, 사전 행정절차 이행과 사업부지 매입 등 사업 추진을 위한 사전 준비를 마쳤다.

올해부터는 본격적인 현장 위주의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가장 먼저 선정된 역말 지역은 도시재생 어울림센터, 순환형 임대주택, 한옥게스트 하우스, 공용주차장, 역말 경관개선, 범죄예방환경사업에 2019년부터 2022년까지 4년간 134억원의 마중물 사업비를 투입한다.

도시재생 어울림센터 조성을 위해 음성읍 읍내리 566-15번지 지상 4, 지하 1층 연면적 1284규모의 건물(구 우림빌딩)을 매입해 올 상반기 준공을 목표로 리모델링을 추진 중이며, 역말주차장과 쌈지공원 조성부지는 부지매입을 완료해 올 하반기 내로 조성을 완료할 계획이다.

도시재생 어울림센터는 다문화 식당마을주민 농산물 판매장(1F), 공동육아나눔터마을도서관(2F), 도시재생지원센터마을회의실(3F), 순환형임대주택(4F), 청소년지역예술인 공연연습실(B1) 등의 시설을 갖춘다.

시장통 지역은 도시재생 어울림센터, 백중장 문화거리, 주거복지 오픈플랫폼, 범죄예방환경사업, 기타 기반시설 확충에 2022년까지 142억원의 마중물 사업비가 투입된다.

도시재생 어울림센터는 음성읍 읍내리 249-1번지 일원에 2863의 토지 매입을 완료했으며, 올 하반기 착공을 목표로 설계 공모를 준비 중이다.

또 기반시설 확충사업 일환으로 골목 쉼터 조성을 위해 자투리 국유지 매입을 한국자산관리공사와 협의 중이며 폐공가(솔바식당 옆)를 주민 사랑방과 주민 수익시설로 활용하기 위해 주민협의체와 사업을 구체화하고 있다.

도시재생 어울림센터는 종합안내 및 다목적 플랫폼(1F), 다 함께 돌봄센터(2F), 청소년지원공간(3F), 문화커뮤니티공간(4F), 주차장(B1) 등을 갖춘다.

현재 임시주차장으로 사용 중인 구 복지회관 부지는 주거복지 오픈플랫폼으로 조성하기 위해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복합개발에 대한 공동시행 기본협약, 개발방식, 사업비 부담 등을 세부적으로 정한 실시협약을 내달 초 체결할 예정이다.

오픈플랫폼은 상생협력상가(1F), 도시재생 관련 시설(2F), LH 행복주택(3~9F), 주차장(B1~2) 등의 시설이 들어선다.

생극면 신양리 소규모 재생사업은 올해 사업비 4억 원을 투입해 생극초 주변 안심 숲길 조성, 숲 속 동요교실 운영, 숲속 듣는 도서관 운영, 생극 마을 숲 역량 강화교육 사업 등을 추진한다.

도토리숲 사회적협동조합 중심으로 안심 숲만들기 프로그램, 숲 속 동요교실 운영, 숲 속 듣는 도서관 운영 등 주민역량 강화를 위한 프로그램 사업을 추진하며 올 상반기에는 주민의견 수렴을 거쳐 골목길 CCTV 및 로고젝터, 구급용 자동심장제세동기(AED), 쓰레기 분리수거함 등을 설치할 예정이다.

음성군은 마을관리협동조합 설립을 전제로 한 도시재생 사업지역의 주민 수익사업을 위한 지원사업도 추진 중이다.

현재 역말과 시장통 주민 20여 명의 발기인을 시작으로 조합 설립을 위한 정관을 마련하고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 주관의 마을관리협동조합 육성지원 교육을 2월 중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2020년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도시재생 전략계획상 우선 활성화지역으로 지정된 감곡면 왕장2·3리를 대상으로 부족한 마을공동체 공간 확충과 주민수익사업 발굴을 주 내용으로 총 84억원 규모의 공모사업을 준비 중이다.

조병옥 음성군수는 침체 된 원도심을 활성화시키기 위해 추진 중인 도시재생사업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과 주민들의 역량을 키워나가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국가균형발전위원회 공모사업인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에도 음성읍 평곡1, 4리 총사업비 25억원 금왕읍 정생1리 총사업비 17억원을 투입할 계획으로 지난 10일 공모 신청해 올 상반기 선정을 목표로 하고 있다.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 프린트
  • 메일
  • 주소복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