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양희 세종역 저지 특위장 "이해찬 민주당 대표, 사퇴하라"

[중부광역신문  2020-02-13 오후 4:51:00]
이미지

김양희 KTX세종역 저지·KTX오송역 사수 특별대책위원회 위원장은 13일 "세종역 신설 추진 철회를 묻는 공개질의에 '답변할 이유가 없다'는 입장을 보인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집권당 대표에서 사퇴하라"고 촉구했다.

김 위원장은 "'세종역 설치 여부는 충청권 시·도 간 합의에 따르겠다'는 문재인 대통령의 공약을 집권당 대표가 지키지 않고, 공개질의에 이같이 말한다면 대표 자격이 없음을 인정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또 "세종시는 탄생 과정에서 현재에 이르기까지는 물론 미래에도 충청권이란 공동체로 운명을 같이하게 돼 있다"면서 "충청권 상생이 절실함에도 세종시 혼자만 살겠다며 충북을 무시한 채 KTX세종역 신설을 추진하는 데 방관할 충북도민은 없다"며 목소리를 높였다. 

김 위원장은 "이 대표가 그토록 세종역 신설을 추진하고 싶다면 집권당 대표직을 사퇴할 것을 요구한다"며 "조속한 시일 내에 성의 있는 답변을 주기 바란다"고 했다.

김 위원장은 4월15일 제21대 총선 출마를 위해 충북 청주시 흥덕구에 자유한국당 예비후보로 등록했다.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 프린트
  • 메일
  • 주소복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