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박물관, '2020 유아문화예술교육지원사업' 선정

5월부터 18개소 유아교육기관 대상 ‘꾸러기 탐정대-굽잔이와 시간여행’ 프로그램 진행

[중부광역신문  2020-02-26 오전 9:52:00]

충주박물관(관장 석미경)은 문화체육관광부와 충북문화재단에서 지원하는 ‘2020유아문화예술교육지원사업공모에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2020 유아문화예술교육지원사업은 생애 초기 문화예술교육 확산을 위해 문화기반시설의 고유 콘텐츠 중심으로 특화한 양질의 유아문화예술교육프로그램 개발·확산 보급 지원하는 사업으로 지난해 이어 2년 연속 선정됐다.

이번 공모사업에 선정된 꾸러기 탐정대-굽잔이와 시간여행은 조동리선사유적의 유물인 굽잔 토기를 소재로 2019 개정누리과정을 접목해 유아들이 지역의 문화유산을 놀이로 탐구하는 프로그램이다.

또한 박물관에서의 특별한 경험을 통해 유아의 창의성과 사회성 발달에 긍정적인 영향을 주고, 지역의 예술적 요소에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유도한다.

충주박물관은 프로그램 준비기간을 거쳐 오는 5월부터 지역 내 18개소 유아교육기관을 대상으로 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다.

프로그램은 유아기관을 방문하는 방문형 수업과 조동리선사유적박물관에서 진행하는 체험형 수업으로 구성하여 총 4회로 진행되며, 유아들이 선사시대에 호기심을 가지고 상상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흥미롭게 알차게 운영된다.

석미경 충주박물관장은 전통적인 박물관의 특수성을 살린 교육 프로그램으로 유아들에게 호기심을 일으킬 수 있는 색다른 경험을 제공해 유아들이 우리 선조들의 생활상에서 지혜와 역량을 배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겠다, “프로그램을 통해 가족과 함께 체험할 수 있는 차별화된 학습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장천식 기자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 프린트
  • 메일
  • 주소복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