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농협, 가정의 달 맞아 ‘다문화 요리교실’ 개최

결혼이민여성의 안정적 정착과 가족행복 지원

[중부광역신문  2019-05-15 오후 4:11:00]
이미지

충북농협(본부장 김태종)은 청주시 강내면에 소재한 청년농부 청촌(靑村)공간에서 조방형 강내농협조합장, 다문화 가족 등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결혼이민여성 농산물 가공식품 요리교실을 지난 14일 개최했다

요리교실은 총 3회차로 진행되며, 전통장과 지역 농특산물을 활용한 된장과 장아찌 담그기, 인절미 만들기, 새송이버섯 채취체험 뿐만 아니라 밑반찬 등 생활요리 실습 및 부부요리교육도 실시해, 결혼이민여성의 안정적 정착과 농산물 소비촉진을 통한 농가소득 향상이 기대된다.

김태종 본부장은 결혼이민여성들이 한식요리에 대한 자신감을 통해 가족사랑과 주민화합 향상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 “ 행복한 농촌을 만들기 위해 다문화 가정 지원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건수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 프린트
  • 메일
  • 주소복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