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시종 지사 "재외 과학자촌 충북에 조성 방안 검토하라"

[중부광역신문  2019-11-01 오후 4:56:00]
이미지

이시종 충북지사는 1일 해외에 거주하는 은퇴한 한인 과학자들이 도내에서 연구활동을 할 수 있도록 '재외 과학자 촌' 조성을 검토하라고 지시했다.

이 지사는 이날 도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직원조회에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이해 해야 할 일이 많은데 한인 과학자들이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미국이나 유럽 등 외국에 살면서 물리, 화학 등 분야에서 나름대로 업적을 쌓은 한인 과학자들이 많다"며 "이들이 충북에 거주하며 연구 활동을 이어갈 수 있게 지원 방안을 모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기업, 연구소, 공공기관, 대학과 연계해 상당한 성과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며 "장기적으로 인재를 양성하는 터전을 만들 수 있는 만큼 국비를 지원받아 추진하는 방안 등을 검토하라"고 주문했다. 

투자 유치와 관련해선 "경제성장 둔화를 걱정하는 목소리가 많은 지금이 오히려 투자의 적기"라고 말했다. 

이 지사는 "투자 유치에 적극적으로 나서 전국 경제 대비 충북 4% 달성을 위한 지름길을 만들어 달라"고 당부했다.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 프린트
  • 메일
  • 주소복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