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0대 농부, 밭에서 숨진채 발견…폭염탓 사망 가능성

[중부광역신문  2019-08-08 오전 8:59:00]
이미지

충북 영동에서 60대 남성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7일 영동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15분께 추풍령면 신안리 한 밭에서 A(68)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

지인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인근 폐쇄회로(CC)TV를 통해 지난 2일 오전 7시 A씨가 밭으로 향하는 것을 확인했다. 

경찰은 부패 상태에 미뤄 A씨가 숨진 지 4~5일가량 지난 것으로 보고 있다. 외상 등 범죄 혐의점은 현재까지 발견되지 않았다. 

경찰은 A씨가 온열질환으로 숨졌을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는 한편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 의뢰를 검토하고 있다.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 프린트
  • 메일
  • 주소복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