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 미래 성장동력 신규 시책사업 발굴 ‘집중’

[중부광역신문  2019-03-12 오전 10:18:00]
이미지

영동군이 올들어 지역발전과 군민 행복을 이끌 신규 시책사업 발굴에 집중하고 있다.  
  
12일 군에 따르면 주민 불편사항을 해소해 삶의 활력을 높이고 지역발전의 디딤돌이 될 사업을 군정에 접목하기 위해 주기적으로 신규사업 발굴 보고회를 열고 있다.  
  
지난달 11일과 지난 11일에도 군청 상황실에서 2020년 국·도비 확보를 위한 신규사업·시책 발굴 보고회를 열었다.
  
앞서 군은 지난 1월 효율적인 신규사업 발굴방안을 놓고 간부토론회를 열었다.
  
정부 정책 기조에 맞춰 생활밀착형 SOC사업을 집중적으로 발굴했다.
  
부서별로 1건 이상씩 제안을 받아 진행했으며, 현재의 제도나 시스템에서 벗어나 직원의 톡톡 튀는 아이디어가 담긴 여러 사업을 발굴했다.
  
특히, 지난 11일 보고회에서는 생활권 주변에 방치한 자투리땅을 활용해 힐링 공간으로 가꾸자는 ‘포켓공원(Pocket Park) 조성’, 영유아들이 마음껏 뛰어놀고 학습할 수 있는 실내놀이터, 체험공간을 만들자는 ‘영동 어린이 행복 놀이마당 설치’ 등 군정발전과 군민행복을 위한 다양하고 참신한 시책을 다뤘다.  
  
군은 분야별 발전전략에 따른 사업의 타당성, 정부 예산확보 가능성 등을 다각적으로 모색했다.  
  
군은 보고회 내용을 토대로 장기적 관점에서 지역발전 원동력이 될 신규사업을 확정하고, 주민·전문가 의견을 수렴해 군정에 반영할 계획이다.
  
군은 기존에 추진하고 있는 사업과의 연계성, 신규시책의 실효성 등을 고려해 시너지 효과를 발휘하도록 추진할 방침이다.  
  
영동군 관계자는 “군민 생활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 지역발전을 앞당길 사업 발굴에 전 공직자가 노력하고 있다”며 “신규시책의 미흡한 부분을 보완해 영동의 재도약 기틀을 마련하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기사제공 : 중부광역신문
  • 프린트
  • 메일
  • 주소복사하기